블로그를 다시 시작하였다.

어디에다가 둥지를 트느냐는 것이 여전히 고민거리였다.

결국, 다시 설치형으로 돌아왔다.

워드프레스(WP)를 설치하여 예전 글들도 복원하였다.

하지만 블로그를 광고하고 구독자들을 확보하는 것이 문제였다.

맘에는 안 들지만 네이버와 트위터, 텀블러, 페이스북 등을 이용하기로 했다.

WP에서 글을 쓰면 각 사이트로 한 번에 포스팅되었으면 했다.

찾아보니 역시 나만의 고민은 아니었다. 여러 플러그인들이 존재했다.

네이버는 관련하여  Naver Blog API plugin과 Naver Sync가 있었다.

Naver Sync 는 cURL 에러가 나서 사용하지 못하다가 개발자분이 도와줘서 이용해보았다.

그런데 글을 업데이트할 때마다 네이버 블로그에 글을 새로 올라가는 버그가 있었다.

결국 Naver Blog API plugin 을 이용하기로 하였다.

(두 플러그인 모두 이미지가 정상적으로 올라가지 않는 버그가 있었다.)

나머지 사이트들은 한 방에 다 된다는 Jetpack 이라는 플러그인을 사용하기로 하였다.

하지만 페이스북이 문제였다. 다른 설치 에러는 없는데 글이 안올라갔다.

여러 플러그인을 거쳐  페이스북만 AddToAny라는 것을 이용하기로 하였다.

WP에 글을 올려 모두 쉐어 하려면 아직 어려움이 많았다.

며칠간의 삽질로 매우 지친 상태다.

 

 

Leave a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