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g

하얀 개가 골목을 쳐다보고 있었다.

폐지를 줍고 계신 할아버지가 계셨다.

 

서로에게 의지가 되는 존재는

삶을 살아가는 또 하나의 이유가 되었다.

Leave a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